365mc와 건강다이어트

체중은 같은데 왜 난 더 뚱뚱해 보일까

365mc비만클리닉김하진 원장
입력
2009-02-09

다이어트를 계획할 때 “5Kg을 빼겠어” 또는 “10Kg만 뺄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라는 식으로 몸무게를 감량하는 것을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경우가 대다수이다. 하지만 같은 키에 동일한 몸무게를 가진 경우라도, 어떤 사람은 늘씬하게 보이는 반면 어떤 사람은 과체중으로 보일 수 있다.
즉 같은 체중이라 하더라도 근육량이 적고 체지방이 많은 경우에는 더 살쪄 보이게 된다. 같은 무게라도 지방이 근육에 비해서 부피가 크기 때문이다. 탄탄한 근육을 가진 경우 보기보다 체중이 많이 나가는 것도 이 때문이다. 게다가 과도한 체지방은 피부 탄력을 떨어뜨리고, 라인을 울퉁불퉁하게 만들어 더 나이들어 보이게 한다.

또한 얼굴이나 상체에 지방이 많으면 정상체중임에도 불구하고 뚱뚱해 보일 수 있다. 이는 크게 유전적으로 상체에 지방세포가 많은 경우와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지방이 뭉쳐 생긴 조직인 셀룰라이트가 형성되는 경우로 나눌 수 있다. 상체발달형 체형은 팔과 목, 브래지어 라인 등 잘 보이는 곳에 주로 체지방이 많이 쌓여 상대적으로 더 비만해 보인다.

체지방률이 높은 경우에는 목표를 전체 체중 감량으로 세우기보다 체지방률을 정상으로 만드는데 초점을 두도록 한다. 이를 위해서는 저지방 고단백 위주의 식단을 구성하고, 아침을 거르지 않는 것이 좋다. 하루 세끼를 정해진 시간에 먹고, 매끼 섭취 칼로리가500~600kcal를 넘지 않도록 한다. 탄수화물과 지방의 섭취를 줄이는 대신 단백질 섭취를 늘이고, 육류보다는 해산물과 두부와 같은 식물성 단백질을 권한다. 필요 단백질 섭취를 위해 하루에 닭가슴살이나 두부 반 모 또는 삶은 계란 2~3개 정도는 섭취하는 것이 좋다. 또한 걷기와 같은 유산소 운동을 하루 30분 이상 꾸준히 하고, 동시에 근육량을 늘리기 위한 근력운동도 병행한다.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는다면 적당한 운동과 휴식, 목욕, 마사지 등으로 혈류를 개선하도록 한다. 얼굴이 잘 붓는다면 음식을 짜게 먹고 있지 않는지 점검하고, 야식은 피한다. 평소 몸을 따뜻하게 하고, 물이나 따뜻한 차를 자주 마시는 것도 혈액순환 개선과 붓기 해소에 도움이 된다. 비타민이나 무기질이 부족한 경우에도 부분비만이 생길 수 있으므로 종합비타민, 칼슘보충제 등을 섭취하도록 한다. 과음과 흡연도 부분비만의 원인이 되므로, 가능한 절주와 금연을 하도록 노력한다.
볼이나 턱, 팔, 옆구리 등 부분적으로 체지방이 많은 경우에는 전체 체중 감량을 위한 다이어트보다는 국소 지방을 줄이는 치료를 병행하는 것도 방법이다.

365mc비만클리닉 하진 수석원장
www.365mcdiet.net        /  02)516-3650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김하진 수석원장과 함께 운동,식이요법을 통해 바른 다이어트를 실천하고 슬리머스가 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