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후 안경 벗고 싶을 때 ‘스마일라식’ 괜찮을까?

천현철 원장의 <오팔청춘 눈건강>

밝은눈안과 강남/천현철 대표원장

고3 수험생들은 수능이 끝난 뒤 가장 하고 싶은 일 중 하나로 ‘외모변신’을 꼽는다. 오랜 시간 공부에 시간을 투자하여 대학이라는 새로운 곳에서 시작하는 만큼, 그동안 신경쓰지 못한 외모관리에 관심이 많아지기 때문이다.  

특히 대다수 학생들은 안경을 벗고 싶어 한다. 콧대가 눌려 답답하고 날씨가 덥거나 추우면 땀이차거나 김이 서려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이 크다. 특히 도수가 높아 두꺼운 안경은 눈매를 흐리게 만들고 인상에 변화를 주는 게 사실이다.  

이렇다 보니 수능시험을 마친 학생들은 이런저런 시력교정술을 고려하게 된다. 대표적으로 라식·라섹을 들 수 있다. 1~2세대 시력교정술인 라섹은 각막상피를 제거하고 각막 실질의 굴절을 교정하며, 라식은 각막절편(뚜껑)을 생성하여 젖힌 뒤 각막 실질의 굴절을 교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두 가지 수술법 모두 시력이 교정되는 원리는 동일하지만 레이저로 각막 상피를 다루는 과정에서 많은 통증을 유발하거나 오랜 회복시간, 절편 밀림 등의 단점을 가지고 있다.

최근에는 라식, 라섹의 장점만을 모은 스마일라식이 대중화되었다. 스마일라식은 수술 시 각막 절편 생성이나 각막 상피를 제거할 필요 없이 펨토세컨드 레이저로 각막 실질부만을 교정하여 미세한 절개창으로 제거하는 3세대 시력교정술이다. 

각막 표면을 절삭하지 않아 회복 속도가 빠르고 각막의 외부 노출로 인한 감염이나 손상 가능성을 줄일 수 있으며 통증도 적다. 특히 각막 표면이 아닌 각막의 실질부만을 교정하기 때문에 수술 후에도 변화의 폭이 적어서 시력 퇴행의 우려 역시 적다.

이처럼 스마일라식은 레이저가 각막 표면을 투과해 각막 실질 부위를 교정하므로 잔여 각막 보존량 여부와 관계 없이 수술 받을 수 있다. 각막이 얇거나 고도근시, 초고도근시, 고도난시가 있어도 가능하다. 또한 스마일라식은 통증이 적고 회복 속도가 빨라, 하루정도면 회복이 가능하여 간단한 메이크업, 세안, 가벼운 운동 등을 할 수 있어 수술 후 바쁜 연말에도 스케줄 관리가 용이하다는 장점이 있다. 

스마일라식은 각막 절개가 없어 안구건조증이나 빛 번짐 등 부작용도 적고 빠른 회복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좀 더 만족스러운 수술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정밀한 검사를 바탕으로 충분한 상담을 진행하는 것이 좋다. 또한 안정적인 수술이 가능한 스마일라식 공식인증 자격의 의료진을 꼭 확인해 보길 권한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천현철 원장의 <오팔청춘 눈건강>

삶이 새로워지는 눈건강 이야기

밝은눈안과 강남 /천현철 대표원장
현)밝은눈안과 강남 교보타워 대표원장
전)BGN밝은눈안과 부산 대표원장
국군 대전병원 안과과장
안과전문의
ICL/SMILE 인정의
대한안과학회(KOS)정회원
미국안과학회(AAO)정회원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건강칼럼전체보기+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