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깨 통증은 날씨와 관련이 있을까?

정형외과 전문의 고민석의 어깨 이야기

가자연세병원/고민석 원장

병원에 오는 환자들이 날씨가 궂으면 몸이 여기저기 아프다고 하던 말이 기억난다. 실제 외래에서 환자들을 대할 때도 날씨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는 것을 느낄 수 있고, 특히 장마철에는 기존에 갖고 있던 질환으로 통증이 심해져 고생하는 사람들을 많이 만난다. 요즘처럼 무더위와 비가 반복되는 시기에 어깨 관절인 견관절의 통증과 날씨도 상관관계가 있을까?

견관절 통증은 날씨와 무관하지 않다. 장마철 낮은 기압과 높은 습도로 인해 상대적으로 관절 내부 압력이 올라가면 관절통이 발생한다. 특히 견관절의 경우 신체에서 큰 관절에 속하기 때문에 날씨, 기압의 영향을 크게 받는다.

무더위로 장기간 에어컨을 사용하는 환경도 관절통에 영향을 줄 수 있다. 에어컨을 사용하면 건조한 한기가 관절 안으로 전달돼 말초혈관이 수축하기 때문이다. 이는 관절을 둘러싸고 있는 관절막의 수축성을 저하시키고 관절이 뻣뻣하게 굳는 경직 현상을 유발한다. 오십견이 있는 경우 이런 현상이 증상을 더 심하게 만들 수 있다.

냉방으로 인한 불편함을 예방하려면 체온 유지가 중요하다. 일정한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실내에서도 가벼운 겉옷을 입어 한기가 나오는 바람에 직접적으로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할 필요가 있다. 자기 전 따뜻한 물로 샤워를 하거나 통증 부위에 온찜질을 하면 과도하게 경직된 근육이 이완되고 혈액순환이 촉진돼 통증 완화에 도움이 된다. 높은 습도도 관절통 유발 요인이므로, 습도를 50% 이하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과다한 에어컨 노출로 관절통이 심화된 경우라면 충분한 휴식과 찜질, 적절한 환경 조절 등 생활 속 관리로 증상 호전이 가능하다. 하지만 평소 기저 질환으로 오십견, 회전근개 파열 등 구조적 문제가 있는 환자들은 치료받지 않으면 날씨와 상관없이 통증을 호소할 수 있다. 환경과 관계없이 통증이 있다면 날씨보다는 견관절의 구조적 문제를 의심해보고, 통증이 지속될 경우 어깨 전문의와 상의 후 추가적인 검사와 약물치료, 물리치료 등을 받는 것이 좋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정형외과 전문의 고민석의 어깨 이야기

어깨 관절에서 생길 수 있는 여러 질환에 대해 알아보고 질환별 보존적 치료 방법의 종류와 어깨 관절 수술이 바로 필요한 경우, 미뤄도 되는 경우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봅니다.

가자연세병원 /고민석 원장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병원 인턴 및 정형외과 전문의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전임의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 병원 외래 부교수
- 연세대학교 정형외과 관절경연구소 정회원
- 대한 정형외과학회 정회원
- 대한 슬관절학회 정회원
- 대한 견주관절학회 정회원
- 대한 스포츠학회 정회원
- 대한 관절경학회 정회원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건강칼럼전체보기+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