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끝! 연말 시력 교정할 계획이라면, 이것만은 체크해야

천현철 원장의 <오팔청춘 눈건강>

밝은눈안과 강남 교보타워/천현철 대표원장

대학생 언니와 올해 수학능력시험을 치른 고3 수험생인 동생, 이렇게 두 명의 자매가 최근 시력교정술 상담 차 내원했다. 나란히 안경을 쓰고 있던 자매들은 방학과 입학 전 시간을 이용해 시력교정술을 받기를 희망했다.

자매들은 안구의 정밀 검사와 상담 등을 통해 각각 시력교정술로 스마일라식을 선택했다. 

12월은 이처럼 갓 수능을 끝낸 수험생이나 대학생들의 시력교정술 상담이 큰 폭으로 증가하는 시기다. 대학생이 되기 전에 무거운 안경을 벗고 싶은 수험생들과 긴 겨울방학을 이용해 시력교정술을 계획하는 대학생들이 안과를 많이 찾는다. 더구나 변신한 모습으로 새해를 맞이하고 싶은 마음에 연말 시력교정술 상담 건수는 매우 높다. 

물론 하루빨리 안경을 벗고 싶은, 급한 마음은 이해하지만, 눈의 상태에 적합한 시력교정술을 선택하고 만족스러운 수술 결과를 얻기 위해서는 차근차근 반드시 체크해야 할 것들이 있다. 

시력교정술은 일반적으로 라식, 라섹, 스마일라식 등으로 나눈다. 눈의 상태에 따라 적합한 술식은 달라질 수 있다. 

라식은 각막절편을 만든 후 각막실질부를 깎아 시력을 교정하는 방법이다. 통증이 상대적으로 적고, 회복이 빠른 장점이 있지만, 각막절삭량이 라섹보다 많아 각막 두께가 얇은 사람들에게는 부적합하다. 또한 외부 충격에 약하므로 격한 스포츠나 외부 활동을 즐기거나 직업으로 갖고 있다면 피해야 한다. 

라섹은 각막상피세포를 벗겨낸 후 각막실질부를 레이저로 조사해 교정하는 수술이다. 라식보다 회복이 더디고 통증이 있는 편이다. 라식보다 충격에 강하고 수술 후 안구건조증 발생 위험이 낮은 장점이 있어 고도근난시나 초고도근난시 환자도 수술할 수 있다. 

스마일라식은 라식과 라섹의 장점을 합한 시력교정술이다. 

펨토초레이저를 이용해 작은 절개창을 내는 방식으로 시력을 교정한다. 라식이나 라섹처럼 각막을 잘라내거나 벗기지 않는 방식이어서 각막 손상이 적으며, 통증이 상대적으로 적고, 회복이 용이하다. 또한 각막 절삭량이 많지 않아 각막 두께가 얇거나 고도근시여서 라식이나 라섹을 받기 어려웠던 사람들도 비교적 안전하게 시력교정이 가능하다. 

이 같은 시력교정술의 각각의 특징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스마일라식을 결정했다면 안과의 정밀검사가 필수적이다. 이를 위해서 병원의 선택 과정에서부터 신중해야 한다. 

의료진의 경험이 풍부한가, 의료진이 상주하고 있는가, 최신의 검사장비와 수술장비를 갖추고 있는가, 모든 종류의 수술이 가능한가, 사후관리 시스템은 잘 되어 있는가 등을 꼼꼼하게 체크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수술 전 정밀검사에서는 시력검사, 굴절검사, 안압검사, 안저촬영 등 다양한 검사를 통해 각막의 상태와 형태, 두께, 망막의 상태 등을 판단하며, 근시와 난시 정도를 체크한다. 아울러 검진 결과를 바탕으로 직업이나 취미, 질환 여부, 가족력 등에 대한 상담을 통해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수술방법을 선택하게 된다. 

스마일라식 수술 후에는 한 달 정도 음주와 흡연을 삼가고, 사우나 또는 격렬한 운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 또한 눈 화장이나 눈을 비비는 습관 등 눈에 자극을 주는 행위를 주의하는 등 개인적으로도 원만한 회복을 위한 노력을 병행해야 한다. 

2022년의 끝을 앞두고, ‘무조건 빨리’하는 시력교정술보다 ‘안전한’ 시력교정술이 더욱 중요하다는 것은 두말할 나위 없다. 

그 어느 신체부위보다 중요한 눈을 수술하는 만큼 안전성과 실력이 검증된 병원을 선택하고, 꼼꼼하게 검사를 받은 후 시력교정술을 시행한다면 더욱 만족스러운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천현철 원장의 <오팔청춘 눈건강>

삶이 새로워지는 눈건강 이야기

밝은눈안과 강남 교보타워 /천현철 대표원장
현)밝은눈안과 강남 교보타워 대표원장
전)BGN밝은눈안과 부산 대표원장
국군 대전병원 안과과장
안과전문의
ICL/SMILE 인정의
대한안과학회(KOS)정회원
미국안과학회(AAO)정회원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건강칼럼전체보기+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