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세대 디자인 인공관절? 가을철 지속되는 무릎 통증 완화에 탁월

관절 주사치료 어디까지 왔나?

연세사랑병원/고용곤 원장



완연한 가을 날씨가 이어지면서 등산과 같은 야외 활동을 하는 즐기는 이들이 늘고 있다. 적당한 운동은 하체 근력을 높이고 비만을 예방하여 무릎 건강을 유지하는데 도움을 준다. 다만 지금처럼 일교차가 클 때 무리하게 운동을 나서면 관절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

일교차가 큰 날씨에는 관절 주위의 근육과 혈관이 수축되며 관절이 경직되기 때문에 크지 않은 충격에도 부상이 발생한다. 부상이 심할 경우 퇴행성 관절염과 같은 질환까지 이어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퇴행성 관절염은 무릎 관절을 감싸고 있던 연골이 손상되거나 관절을 이루는 뼈와 인대 등이 손상돼 염증과 통증을 발생하는 질환이다. 노화로 인한 연골의 퇴행이 주요 원인으로 꼽히지만, 최근에는 외상에 의한 골절이나 인대 손상, 질환과 같은 원인에 의해서도 많이 발생하고 있다.

관절염 초기에는 관절을 무리하게 사용한 날에만 시큰거림과 함께 뻐근하고 묵직한 통증이 발생한다. 그러나 시간이 지날수록 통증이 심해지고 일어날 때나 계단을 오르내릴 때 불편함이 느껴진다. 이를 방치하여 말기까지 진행되면 극심한 통증이 지속되면서 붓기와 열감을 동반한다. 치료시기를 놓칠 경우 관절이 변형되고 야간통까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초기에 올바른 치료가 중요하다.

관절염 치료는 시기가 빠르면 빠를수록 다양한 방식의 치료를 시행할 수 있다. 통증이 심하지 않은 초기와 중기에는 주사치료, 약물치료, 물리치료, 체외충격파, 줄기세포치료 등 보존적 치료를 통해 통증을 줄일 수 있다. 그러나 연골이 거의 닳아 없어진 말기에는 인공관절수술을 피할 수 없다.

인공관절수술은 닳아버린 연골을 제거한 뒤 이를 대신할 인공관절을 무릎에 삽입하여 통증을 완화하는 수술이다. 해당 수술은 연골을 대체할 인공관절을 삽입하는 만큼 정확도가 생명이다. 고관절부터 발목까지 하지의 정렬을 맞춰 무릎 모양에 맞게 정확히 수술을 진행해야만 수술 후에도 환자가 불편함을 느끼지 않고 정상적인 움직임이 가능하다.

그렇기에 최근 주목받고 있는 것이 ‘3세대 디자인 인공관절’이다. 3세대 디자인 인공관절은 기존 인공관절 대비 더 다양한 모양과 두께로 제작이 가능하며, 환자의 무릎 형태에 맞게 수술이 진행되기 때문에 수술 후에도 환자가 느끼는 만족도가 높다. 이는 2020년 발표된 논문(Biomechanical and Clinical Effect of Patient-Specific or Customized Knee Implants: A Review)에서도 관련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 해당 논문에 따르면 ‘환자 맞춤형 인공관절’을 수술에 적용했을 때 환자들에게서 기존 인공관절 대비 더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일교차가 크고 야외 활동이 많아지면 무릎 관절에 무리가 올 수 있어 작은 통증에도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만약 관절염까지 이미 진행됐다면 악화되기 전에 전문병원을 방문하여 정확한 진료를 받고 치료를 진행할 것을 권장한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관절 주사치료 어디까지 왔나?

고질적인 관절 통증을 위한 비수술 치료법, 주사치료
치료효과는 있는지, 부작용은 없는지, 중독성은 없는지
관절 주사치료에 대한 모든 것

연세사랑병원 /고용곤 원장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인턴 수료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레지던트 수료
-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전문의 수료
- 現 대한정형외과학회 정회원
- 現 대한정형외과 슬관절학회 정회원
- 現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학교실 외래교수
- 現 연세사랑병원장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건강칼럼전체보기+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