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습관보다 중요한 ‘면역력’에 대한 이해
VOL.272 (화·수·목·금 발행)
2023-08-09

암 환자가 알아야 할 면역력

‘면역력’은 암 환자에게 친숙한 용어입니다. ‘면역력이 떨어져 암에 걸렸다’ ‘항암 치료로 인해 면역력이 떨어졌다’는 등 면역력과 관련된 이야기는 많습니다. 특히 암 극복을 위해 강화해야 하는 면역력은 암 환자들의 공통된 궁금증이기도 합니다. 오늘은 암 치료에 도움이 되는 면역력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클립아트코리아


암 환자에게 면역력이란

면역력은 외부에서 들어온 특정 물질에 대해 방어하는 능력을 의미합니다. 더 폭넓게 보면, 우리 몸에서 생성되지 말아야 할 악성 종양에 대항하는 능력도 포함합니다. 특히, 면역 세포는 T 세포와 NK 세포는 암과 관련이 있습니다. NK 세포는 그 자체로도 암에 대한 저항성이 있고 NK 세포의 활성도를 평가하면 여러 종류의 암 환자에서 낮게 나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T 세포는 면역 군대에서 강력한 군인이라 할 수 있는데요. 이들을 차출해 암 전문 요원으로 만들어 암을 치료하고자 하는 방법이 바로 ‘CAR-T 치료제’입니다. NK 세포도 암 전문 요원으로 만들려는 시도도 진행 중입니다. 새로운 면역 치료들이 강력해 보이더라도 모든 암종에서 적용이 되지 않습니다. 또한, 이 치료가 필요한 대상인지에 대해 전문의와 상의하는 걸 권장드립니다.


건강한 생활습관으로 NK 세포 활성도 높여야

NK 세포가 암에 대한 저항성이 있기에 NK 세포의 능력을 떨어뜨리는 일은 줄여야 합니다. 건강을 해치는 다양한 생활습관이 NK 세포 활성도를 떨어뜨리기 때문입니다. 좌식 생활, 흡연과 같은 생활습관은 체내 염증을 높여 NK 세포의 능력을 떨어뜨립니다. 올바른 생활습관을 가지면 NK세포 활성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먼저 7~8시간 이상 충분한 수면을 취해야 합니다. NK세포는 수면을 취할 때 기능이 활발해집니다. 따뜻하게 입고 다니는 것도 중요합니다.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간 식단을 먹고, 일주일에 3회 이상·회당 30분 넘게 운동도 추천합니다.


미슬토 치료

‘미슬토 요법’은 고대로부터 내려오는 천연 면역 항암제로, 현재까지 사용되는 치료법입니다. 인체의 면역 기능을 활성화하고 암세포의 사멸을 촉진하는 작용이 있다고 알려졌습니다. 미슬토 요법은 90년간 유럽에서 주류 서양의학의 암 환자 치료 보완요법으로 가장 많이 사용돼 왔습니다. 독일에서는 암 환자의 70%에게 처방되고 있으며, 스위스와 오스트리아에서도 일반적인 암 치료 보완요법으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미슬토 제제를 의약품으로서 허가하지는 않고 있습니다. 또한, 미슬토 치료는 병원에서 시행하는 전문적인 치료 영역이므로 주치의와 충분히 상의하셔야 합니다.


일상에서 면역력 높이는 방법

면역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영양, 운동, 마음 등 여러 가지 요소가 단합돼야 합니다. 영양소를 골고루 챙겨 먹어 암을 이겨낼 수 있는 체력과 건강을 회복해야 합니다. 암 환자가 체중이 줄어들면 암 저항력과 면역력이 떨어지는 것을 의미하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당연하게 들릴 수 있지만, 운동은 필수입니다. 항암 치료 등으로 운동을 지속하는 게 어렵다면 운동 강도를 낮춰야 합니다.



/김영상 분당차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암에 걸리고도 잘 살아가는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나아가, 암을 현명하게 치료할 수 있도록 도와드립니다.
아미랑과 함께하면 마음의 평안은 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