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 아프세요? '두통 부위' 살피면 답 나와

입력 2020.10.30 14:48

머리 아파하는 남성
뒷머리가 아프면 머리 근육이 긴장한 게 원인일 확률이 높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누구나 한 번즘 두통에 시달린다. 실제 여자의 66%, 남자의 57%가 1년에 적어도 한 번 이상 두통을 경험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그런데 두통은 양상에 따라 원인이 다양하다. 주로 어떤 부분이 아프냐에 따라 질환명이 달라진다.

뒷머리 아프면 긴장형 두통

머리 뒤쪽 통증을 다양한 질환에 의해 발생할 수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단순한 긴장형 두통이다. 스트레스 등으로 머리 근육이 뭉쳐 발생하는 것으로 해당 부위를 마사지하면 완화되는 경우가 많다. 목(경추) 상태가 좋지 않아서 뒷머리 두통이 생기기도 하는데, 이것을 경부인성두통이라 한다. 경부인성두통은 목에 대한 치료가 우선이다.

관자놀이 아프면 편두통

편두통은 어느 날 갑자기 발생하는 두통이 아닌 계속 반복되는 만성두통이다. MRI상 이상이 없는 게 특징이다. 환자 50%가 머리 한 쪽에서만 통증을 느끼며 관자놀이가 심박동에 맞춰 뛰는 듯한 통증을 느낀다고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일상생활에 지장을 초래할 정도의 통증이 계속 반복되는 게 특징이라 전문의를 찾아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게 도움이 된다. 편두통 치료에 가장 중요한 것은 생활패턴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이다.

65세 이상이라면 측두동맥염

65세 이상이라면 측두동맥염의 가능성도 둬야 한다. 관자놀이 근처를 지나가는 측두동맥에 발생하는 염증성 질환인데, 관자놀이 부근이 아프다. 만졌을 때 딱딱하거나 통증이 심해지기도 한다. 측두동맥염은 치료하지 않으면 눈으로 가는 혈관에 염증이 번질 수 있어, 증상이 의심되면 곧바로 병원을 찾아야 한다.

머리 전체 깨질 듯하면 바로 병원으로

머리 전체가 갑자기 깨질듯 아프다면 혈관이 찢어지거나 터지는 뇌출혈 때문일 수 있다. 이런 경우는 어느 부위가 아픈지보다는 언제, 어떻게 아팠는지가 중요하다. 시간을 지체하지 말고 병원으로 가서 검사받야 한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