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 2019년 매출 1조1285억원…'창사 이래 최대'

입력 2020.02.19 17:00

셀트리온은 19일 전년실적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으로 매출액 1조 1285억원, 영업이익 378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1464억원(14.9%), 영업이익은 393억원(11.6%) 증가했다.

매출 증가 요인은 바이오시밀러 글로벌 출시 확대와 자회사인 셀트리온제약의 실적 개선이 꼽힌다.

셀트리온은 "램시마SC의 유럽 시장 론칭, 트룩시마와 허쥬마의 미국 론칭 등에 힘입어 바이오시밀러 부문이 고르게 성장했다"며 "셀트리온제약의 간장질환 치료제 ‘고덱스’ 등을 비롯한 제품 매출 증대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영업이익률에 대해서는 "외주 CMO 도입, 바이오시밀러 임상물질 생산 등 성장동력 확보 과정에서 발생한 원가율 상승 요인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했다"고 답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