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ADHD 바로알기④]성인 ADHD 환자, 불안·우울·충동조절 장애 동반 비율 높다

  • 심세훈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8.03.14 07:00

    교수
    심세훈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사진-순천향대천안병원 제공

    “선생님, 저는 성과가 나지 않아서 답답한 거지, 어린아이처럼 산만하지는 않아요”

    필자가 진료실을 찾은 성인에게 'ADHD' 진단을 내릴 때 환자들이 가장 많이 보이는 반응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ADHD라 하면 성인이나 소아나 상관없이 끊임없이 움직이거나 돌아다니는 산만하거나 과잉행동을 보이는 아이들의 모습을 떠올린다. 하지만 성인 ADHD는 확실히 소아와 양상이 다르다.

    ADHD는 생애주기에 따라 그 증상의 양상이 달라지는데 성인이 될수록 주요 증상 중 하나인 과잉행동이 줄어든다. 흔히 ADHD의 모습으로 인식하고 있는 잠시도 가만히 있지 못하고 뛰어다니며 과격한 행동은 ADHD 성인에서는 줄어든다. 성인 ADHD 환자는 과잉행동 대신 집중하여 일 처리 하거나 충동조절 하는데 어려움은 남게 되는데 이로 인해 사회생활의 반복된 실패로 우울 증상이 나타나면서 정신건강의학과를 방문하게 되는 패턴을 보인다.

    ◇우울증·공황장애, 공존질환 동반률이 높은 성인 ADHD

    실제로 ADHD 성인의 약 3분의 2 이상이 불안장애, 우울장애, 충동조절장애, 물질사용장애 등 1개 이상의 공존질환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환자의 상당수가 성인 ADHD와 공존질환과의 연관성을 제대로 알지 못한 채 우울증상 등으로만 진단을 받아 제대로 된 치료가 이뤄지기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근본적인 질환이 제대로 진단되지 못하기 때문에 지속적인 치료를 진행해도 효과가 나타나지 않는 것이다. 그러나 정신건강의학과를 방문하는 성인 환자에게 ADHD를 진단하는 것이 쉽지는 않다.

    성인 ADHD는 현재 증상과 더불어 과거 소아청소년 시기의 증상까지 종합한 진단이 필요한데, 환자들은 현재 본인이 겪고 있는 증상에 대해서 전문의와 상담하게 되는 것이 일반적이다. 더욱이 회사 등 사회생활에 있어 반복된 실패에 대한 상담보다는 이로 인한 우울함이나 불안증에 대해 털어놓고 치료 받기를 원하기 때문이다. 더욱이 ADHD 소아청소년은 부모와 함께 병원을 방문하여 객관적인 상태를 말해주는데 반해 성인의 경우 환자 상태를 객관적으로 이야기해 줄 보호자가 동행하지 않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제대로 된 진단과 치료가 이뤄지기 위해서는 환자가 본인의 과거 생활 습관에 대해 상세히 이야기할 수 있는 것이 가장 좋으나 현실적으로는 기대하기 어렵다.

    ◇반복된 실패에서 오는 우울함인지, 이유없는 우울함인지 구별 필요

    병원으로 필자를 찾아온 새내기 직장인 A씨는 늘 되는 일도 없고 만사에 의욕도 없으며 희망을 잃고 살아왔다. 우울감과 불면을 주 증상으로 치료하여 어느 정도 호전되었지만 여전히 일을 제대로 마치지 못해 활기 찬 마음으로 지낼 수가 없었다. 세밀한 진단도구를 통해 A씨에게 성인 ADHD를 추가 진단하여 ADHD 치료제 병용 투여와 인지행동치료로 치료의 만족도가 높아졌다.

    성인 ADHD가 불안장애나 우울장애 등 공존질환 동반률이 높음에도 불구하고 이에 대한인지도는 매우 낮다. 성인 ADHD의 주요 증상은 시간 관리의 어려움이나 일을 끝맺지 못함 등으로, 이로 인해 체계적인 학업, 직업 생활 등에서의 어려움, 결혼생활의 유지, 자녀양육, 건강관리 등에서 여러 문제를 일으킨다. 또한 항상 무언가를 하고 있거나 꼼지락 대고 안절부절 하는 경향이 있는 등 잠재되어 있는 과잉행동이나 본인이 현 상태에서 느끼는 감정적 어려움이 어디에서 비롯되었는지 현재 상황 및 과거 어렸을 때 상황과 비교하여 종합적으로 생각해볼 필요가 있다. 조금이라도 의심이 되는 부분이 있다면 전문의와 함께 현재 상황과 더불어 과거 본인의 여러 상황을 함께 이야기해보는 것이 좋다. 성인 ADHD일 수 있다는 가능성을 염두하고 적절한 치료 시기를 놓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성인 ADHD는 진단이 제대로만 된다면 약물치료 및 인지행동치료 등을 통해 사회생활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고 삶의 질에서도 개선이 빠르다. 이미 우울증이나 공황장애까지 온 환자일지라도 원인이 되는 ADHD가 치료되면 해당 질환까지 극복이 가능하다. 성인 ADHD와 그 증상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져 지금 이 순간에도 직장과 가정에서 많은 고통을 겪고 있는 성인 ADHD 환자들이 하루빨리 치료 받아 즐거운 사회생활로 복귀하길 바란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