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15일 혈액병원 설립 기념 음악회 개최

  • 이보람 헬스조선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8.03.13 14:53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은 가톨릭 혈액병원 설립 기념 음악회를 15일 오후3시 병원 본관 1층 로비에서 개최한다. 가톨릭 혈액병원은 서울성모병원 내 국내 최초 혈액질환을 종합적, 전문적으로 진료하는 독립된 시스템을 갖춘 병원이다.

    이번 음악회는 문화예술을 접하기 어려운 환자와 가족에게 품격 높은 클래식 음악을 제공하고자 서초교향악단과 함께하는 연주회로 꾸며진다. 서초교향악단은 국내·외 유수 대학과 유럽, 미국 등 해외에서 수학하며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전문 예술가들로 구성된 오케스트라로 매년 해외 공연과 서리풀 페스티벌 초청연주 등을 통해 예술교육과 문화향유 가치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음악회 사회는 탤런트 최석구 씨가 맡는다.

    한편, 음악회에 앞서 이날 오후 2시에는 김동욱 혈액병원장, 박성택 서초문화재단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가톨릭 혈액병원’과 ‘서초교향악단’이 문화예술을 통해 환우에게 치유의 희망을 주고 양 기관의 발전을 도모하는 업무제휴 협약(MOU)도 체결 예정이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