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지진규모 5.4 발생, 지진시 대피요령은?

  • 이보람 헬스조선 기자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입력 : 2017.11.15 14:41

    오늘(15일) 오후 2시30분경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6km 지역에 규모 5.4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지는 북위 36.11, 동경 129.36이다. 지진이 발생했을 때는 장소에 따라 대피요령이 다르다.

    실내에서는 떨어지는 물건을 막을만한 탁자 아래로 들어가야 한다. 마땅한 곳이 없다면 방석·이불 등으로 머리를 보호해야 한다. 흔들림이 멈추면 즉시 건물 밖으로 나가야 한다. 쓰러진 물건 등에 문이 막히면 건물 안에 갇힐 수 있기 때문이다. 건물 밖으로 나갈 때는 계단을 이용하고, 엘리베이터 안에선 모든 층의 버튼 눌러 가장 먼저 문이 열리는 곳에서 내려 계단으로 이동해야 한다. 건물 밖으로 나오면 가방으로 머릴 보호한 채 건물과 멀리 떨어진 공원·운동장 등으로 피해야 한다. 간판·조명 등이 아래도 떨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운전 중에 지진이 발생했다면 속도를 줄이다 갓길에 차를 세워야 한다. 대피하는 사람이나 응급차가 지나가는 길을 비워두기 위해서다. 긴급 통행 시 차량을 이동시킬 수 있도록 차키를 꽂아 둔 채 메모를 남기고 차에서 내려 대피해야 한다.

    부상자를 발견했을 땐 옮기지 말고 그 자리에 부상자를 둬야 한다. 옮기려고 하다 오히려 부상 부위가 더 손상될 수 있기 때문이다. 만약 위험한 장소에 부상자가 있다면 부상자의 머리를 고정한 뒤 들것으로 조심히 옮겨야 한다. 담요나 겉옷 등을 덮어 환자의 체온이 떨어지지 않도록 하고 의식이 없는 환자에 물을 먹여선 안 된다.


    • Copyright HEALTHCHOSUN.COM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