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서 하는 운동으로 자세 교정하는 문 필라테스

입력 2015.12.31 09:11

건강 핫플레이스

운동한다고 하면 다이어트나 근육을 키우는 것이 목적이라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필라테스는 다르다. 이 운동을 찾는 이들은 자세 교정, 통증 완화를 위해 하는 경우가 많다. 필라테스는 1900년대 초 독일인 간호사 조셉 필라테스가 재활을 목적으로 고안한 운동이다. 잘 쓰지 않는 근육을 강화시켜서 나쁜 자세를 고치고, 몸의 균형을 잡아준다. ‘문 필라테스’를 찾는 대다수 사람은 다이어트보다는 자세 교정이 목적이다.

필라테스 운동 중인 여성(사진=헬스조선DB)
필라테스 운동 중인 여성(사진=헬스조선DB)
주로 눕거나 앉아서 운동하는 다른 필라테스 스튜디오와는 달리, 문 필라테스에서는 좀더 동적인 운동 위주로 한다. 누워서 하는 운동보다 서서 하는 운동을 많이 한다. 문 필라테스의 문소라 대표는 “누워서 운동할 때보다 서서할 때 몸의 중심을 잡기 어렵다”며 “바른 자세를 만들려면 서 있는 상태에서 몸이 바르게 정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운동을 하는 게 좋다”고 말했다. 문 대표가 서서 하는 필라테스 기구 ‘코어 얼라인(Core Align)’을 들여온 이유다.

이 기구는 리포머, 바렐, 캐딜락 등 눕거나 앉아서 하는 필라테스 기구를 응용해 새롭게 개발됐다. 운동기구 위에 가만히 서 있는 것 자체만으로도 운동 효과를 볼 수 있다. 저항을 조절하는 밴드가 세 종류 있어, 개인의 신체 능력에 맞게 강도 조절이 가능하다. 스트레칭·근력강화 등 활용할 수 있는 운동방법도 150여 가지에 달한다.

필라테스 운동 기구(사진=헬스조선DB)
필라테스 운동 기구(사진=헬스조선DB)
문 필라테스에서는 일대일 수업(1회 8만8000원)과 그룹 수업(주 2회, 월 28만원)으로 다양한 기구를 활용해 운동한다. 그룹 수업은 한 반에 4명으로 한정돼 있다. 필라테스 전문강사가 운동 자세를 꼼꼼하게 체크해 다치지 않고 안전하게 운동할 수 있다. 코어 얼라인과 리포머, 캐딜락 등 세 기구 이상의 기구를 활용해 50분간 수업한다.

INFO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여의도 메리어트파크센터 A동 2004호
문의 02-423-9093
영업시간 월~금요일 오전 7시~오후 10시, 토요일 오전 7시~오후 2시, 일요일 휴무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