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유럽 동맥경화학회서 ‘리피로우’ 안전성조사 발표

국내 400여개 병·의원 진료 데이터…이상지질혈증 환자에게 안전성 입증

언론사

입력 : 2019.06.12 10:52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종근당(대표 김영주)은 네덜란드 마흐트리스트에서 열린 '제87회 유럽 동맥경화학회(EAS, European Atherosclerosis Society)`에서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리피로우(주성분: 아토르바스타틴)의 안전성조사 결과를 발표했다고 12일 밝혔다.

종근당 리피로우
종근당 리피로우

이번에 발표한 내용은 리피로우(사진) 복용 후 이상사례를 알아보기 위해 2015년 2월부터 전국 400여개의 병·의원에서 리피로우를 약 12주 동안 복용한 환자 2만1545명을 대상으로 수집된 실제 진료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리피로우를 복용한 환자의 이상사례 발생률은 2%로 평균 3~4%발생하는 타 약물에 비해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약물과 인과관계가 확인된 이상반응은 0.3%에 불과했다. 또한 중대한 이상사례 발생 비율은 0.19%로 매우 낮아 약물의 안전성이 우수한 것으로 입증됐다.

종근당 관계자는 "이번 발표는 실제 진료 현장에서 환자들을 대상으로 리피로우의 안전성을 확인한 의미있는 결과"라며 "실제 처방과 다양한 연구결과로 확인된 약효와 안전성을 바탕으로 리피로우의 우수성을 알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의학신문 의학신문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 * Copyright ⓒ 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