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릎 골관절염 앓는 고령자들 주 당 1시간씩만 걸으세요

언론사

입력 : 2019.04.02 07:52

▲ 주당 한 시간의 짧은 걷기 운동도 골관절염을 앓는 사람들에서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스톡)
▲ 주당 한 시간의 짧은 걷기 운동도 골관절염을 앓는 사람들에서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스톡)

주당 한 시간의 짧은 걷기 운동도 골관절염을 앓는 사람들에서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일 노스웨스턴대학 연구팀이 '미예방의학저널'에 밝힌 1500명 이상을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에 의하면 주 당 한 시간 가량의 짧은 걷기 운동을 하는 것 만으로도 골관절염을 앓는 고령자들이 건강을 유지하고 이동능을 잘 보전하며 신체적으로 더 활발하게 잘 유지하게 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골관절염에 대한 완치 치료법은 없으며 치료는 병 진행 정도에 따라 대개 진통제나 무릎 수술 등이 이루어진다.

일부 추정에 의하면 증상을 수반한 골관절염을 앓는 사람 5명중 2명 가량이 일상생활의 장애를 크게 받는 바 4년에 걸쳐 진행된 이번 연구결과 중등도 이상의 왕성한 신체활동을 주 당 1시간 하는 것이 골관절염을 앓는 참여자들이 신체적 활동도를 잘 유지하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이 정도 신체활동을 하는 사람들이 옷을 입고 목욕을 하며 방을 가로질러 걷고 안전하고 자연스럽게 길을 가로지르는 것 같은 일상생활을 수행하는데 장애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다 구체적으로는 주 당 1시간 가량의 신체활동이 이동 연관 장애 위험을 85% 가량 낮추고 일상생활의 장애를 약 45% 가량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연구 종료시 주 당 1시간 가량의 운동을 하지 않은 고령자의 24%가 신호등이 바뀌기 전 거리를 가로질러 걷지 못하며 23%는 일상적인 아침일을 하는데 장애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무릎 골관절염으로 현재 활동성이 없는 사람에서 주 당 1시간의 걷기 운동이 지키기 쉬우면서 매우 효과적인 운동이 될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주경 기자 jk0525@mdtoday.co.kr

  • * Copyright ⓒ 메디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