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마리서치프로덕트, 관절강 주사 ‘콘쥬란’ 신의료기술 인정

언론사

입력 : 2019.01.14 21:32

파마리서치프로덕트는 관절강 주사 의료기기인 ‘콘쥬란’이 신의료기술로 인정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이 기술은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을 이용한 관절강내 주사’로 보건복지부 산하 한국보건의료원은 ‘콘쥬란’이 무릎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안전성과 유효성이 인정된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보건복지부는 14일자로 해당 신의료기술의 안전성·유효성 평가결과를 고시하고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을 이용한 관절강내 주사’가 무릎 골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관절 부위의 기계적 마찰을 감소시켜 통증 완화 및 관절 기능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안전하고 유효한 기술이라고 공표했다.

파마리서치프로덕트의 ‘콘쥬란’은 2017년 10월 식품의약품안전처 허가를 받았으며, 이후 한국보건의료원으로부터 신의료기술평가 대상으로 분류돼 평가됐다.

회사 측에 따르면 특히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은 기존에 사용되던 기술인 히알루론산나트륨 또는 스테로이드를 이용한 관절강내 주사 방법과 비교시 무릎 골관절염 환자가 겪는 통증 개선 및 관절 기능의 개선이 인정되는 유효한 기술임이 입증됐다. 또한 안전성에 있어서도 이 치료 재료는 지금까지 별다른 부작용이 없어 안전한 기술로 평가 받았다.

이번에 신의료기술로 인정된 ‘콘쥬란’의 원재료인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은 인체에도 존재하는 안전한 DNA 물질로, 연어과 어류의 생식세포로부터 관절강 등 인체 조직에 삽입하는데 적합하도록 고순도 정제과정을 거칠 뿐 아니라, 당사가 특허 보유중인 DoT(분자량 최적화) 기술로 제품의 성능을 극대화 하도록 제조된다.

콘쥬란의 주요성분인 폴리뉴클레오티드나트륨은 다량의 물 분자와 결합하는 성질을 가지고 있어, 물 분자와 결합하면 높은 점도와 탄성을 나타내는 겔(Gel) 형태를 띠게 된다. 실제로 ‘콘쥬란’은 손상된 관절에 주입돼 완충 및 윤활제 역할을 수행하며, 임상 결과에서도 시술 후 환자가 느끼는 무릎 통증 및 기능 평가점수가 기존 관절강 주사제인 히알루론산나트륨에 대비해 동등 이상의 유효성을 나타냈다.

파마리서치프로덕트 관계자는 “‘콘쥬란’은 관절염 환자에게 새로운 치료적 대안이 될 것이며, 당분간 후발 주자의 견제 없이 독주체제를 통해 단기간에 높은 매출을 올릴 것으로 기대한다” 며 “이번에 고시된 신의료기술은 현재 병원의원에서 해당 환자에 비급여로 사용 가능하며, 심평원에 요양급여 신청서를 제출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국내 골관절염 시장은 약 9600억원(2018년 기준) 규모를 이루고 있으며, ‘콘쥬란’은 의료기기로는 해당 질환에 처음 허가되는 제품이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 junsoo@mdtoday.co.kr

  • * Copyright ⓒ 메디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