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기능식품업체 20곳 GMP 기술 지원

언론사

입력 : 2019.01.14 12:58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우수건강기능식품제조기준(GMP, Good Manufacturing Practice) 적용을 희망하는 중소업체 20곳을 대상으로 3월부터 11월까지 기술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안전성과 기능성을 확보한 건강기능식품이 제조ㆍ유통될 수 있도록 ‘17년 2월부터 건강기능식품 제조업소 매출액 규모에 따라 단계적으로 GMP 적용을 의무화하고 있으며, 식약처는 이번 지원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 중 20곳을 선정해 무료로 GMP 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주요 컨설팅 내용은 △현장지도 및 기술 지원 △기준서 작성 △우수 제조공정ㆍ품질관리 △현장실시 상황 평가 등이다.

이번 지원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식약처 건강기능식품정책과로 2월 8일까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 저작권자 © 식품저널 인터넷식품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식품저널 이지현 기자 ljh0705@foodnews.co.kr

  • * Copyright ⓒ 식품저널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