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팜비오, 제55회 무역의날 ‘300만불 수출의탑’

남준상 대표 제약기술 수출 공로로 산자부장관 표창 동시 수여

언론사

입력 : 2018.12.07 16:42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한국팜비오(회장 남봉길)는 7일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 행사에서 3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남준상 대표는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한국팜비오, 300만불 수출탑 수상
한국팜비오, 300만불 수출탑 수상
제 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300만불 수출탑 수상후 기념 촬영. 왼쪽부터 한국팜비오 이영화 부회장, 남봉길 회장, 남준상 대표.

한국팜비오의 강점은 특허를 기반으로 한 원천기술에 있다. 국내 최초의 요로결석 전문치료제 `유로시트라K10mEq서방정` 출시 이후 특허제품 개발을 위한 원천기술 확보에 주력해 왔으며 2011년 연구 인력과 시설, 장비를 갖춘 성남 제 2연구소를 개소하면서 제제연구와 개량신약 개발에 더욱 박차를 가하게 됐다.

한국팜비오는 복용이 불편해 많은 대장 내시경 환자들이 검사 자체를 꺼렸던 대장 내시경 세정제의 복용법을 개선시켜 세계 최초로 마시는 형태로 개발한 피코솔루션을 2016년 스위스의 다국적 제약사 페링에 425억원에 기술 수출했다. 한국팜비오의 기술로 만든 페링의 세정제 클렌픽은 미국 FDA 승인을 거쳐 지난 2월 미국 전역에서 발매돼 현재 활발하게 판매되고 있다.

남준상 대표는 "한국팜비오는 매출액의 7% 이상을 R&D에 꾸준히 투자해 오고 있다"면서 "앞으로 원천기술 개발과 과감한 연구개발비 투자로 한국팜비오를 연구 중심의 혁신형 제약 기업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의학신문 의학신문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 * Copyright ⓒ 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