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한국백신 판매 '경피용건조BCG백신' 회수

언론사

입력 : 2018.11.07 17:01

[헬스코리아뉴스 / 이순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한국백신이 일본 일본비씨지제조(Japan BCG Laboratory)로부터 수입해 판매 중인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 회수에 나섰다.

이번 회수는 결핵 예방을 위해 1세 미만의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일본 후생성이 해당 백신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후생노동성은 "백신이 아닌 첨부용제(생리식염수액)가 일본약전 비소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다"며 회수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으나, 식약처는 국내 비씨지백신 대체품이 있는 점을 고려해 제품 회수를 결정했다.

식약처는 회수조치에 따른 경피용비씨지백신 공급 차질을 최소화하기 위해 추가적인 대책을 신속하게 마련하겠다는 방침이다.


헬스코리아뉴스 이순호 기자 admin@hkn24.com

  • * Copyright ⓒ 헬스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