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안전보건 경영시스템 획득

본사 등 주요 사업장 7곳 인증..."안전한 작업환경 조성 위한 성과물"

언론사

입력 : 2018.10.11 14:42

 
GC녹십자는 최근 안전보건 경영시스템 ISO 45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GC녹십자는 최근 안전보건 경영시스템 ISO 45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GC녹십자는 최근 안전보건 경영시스템 ISO 45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안전보건 경영시스템의 국제 표준인 ISO 45001 인증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ISO 45001은 조직의 안전보건 리스크 파악과 안전보건 사고 예방 등을 위해 국제표준화기구(ISO)가 국제노동기구(ILO)와 협의, 올해 3월 새롭게 제정한 안전보건 경영시스템의 국제 표준이다. 

GC녹십자는 2015년 OHSAS 18001 인증을 획득했고, 올해 3월 ISO 45001 인증을 위한 매뉴얼 및 시스템 개편 등 전 사업장의 안전보건 향상에 힘써왔다. 

ISO 45001은 기존 OHSAS 18001의 기본적인 내용은 유지하면서 ISO 통합 구조 도입, 제반 활동의 프로세스화 및 리스크 관리 등을 요구하는 게 특징이다. 

이번 인증을 통해 GC녹십자 본사와 연구소, 국내 공장 3곳(충북 오창, 전남 화순, 충북 음성), 계열사인 GC녹십자엠에스, GC녹십자웰빙의 공장까지 총 7개 주요 사업장이 모두 ISO 45001 인증 사업장이 됐다. 

아울러 환경경영시스템 ISO 14001도 최신 제정본으로 인증을 갱신, 사업장 외 환경오염 저감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GC녹십자 장흥식 음성공장장은 “이번 ISO 인증 취득 및 갱신은 그동안 지속적인 사고 예방과 안전한 작업 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한 모든 임직원들의 성과물”이라며 “앞으로도 안전문화 정착과 고객 가치 중심의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칼업저버 양영구 기자 ygyang@monews.co.kr

  • * Copyright ⓒ 메디칼업저버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