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도 하악 구치부 임플란트 식립 ‘거뜬’

오스템 Master 코스 25일 기본 과정 시작

언론사

입력 : 2018.08.13 01:35

오스템임플란트가 오는 25일부터 서울 가산동 AIC 연수센터에서 ‘8월 Master Course’를 시작한다.

 Master Course는 10개월 동안 총 24회 차로 나눠 진행되며, 기초, 수술심화, 보철심화의 3개 파트가 통합된 임플란트 코스다. 기본 과정은 강충규 원장(케이치과)이 디렉터를 맡았다. 강 원장은 임플란트의 기본 개념 및 진단부터 시작해 임플란트 관련, 전반적인 외과, 보철 강연을 진행한다. 강 원장은 임플란트 시술의 기본과정에 꼭 필요한 핵심요약과 함께 실습 위주로 강의할 예정이다.

 수술심화 과정은 김진구 원장(연세구치과)이 디렉터를 맡아 오는 11월 24일부터 진행된다. 강의는 연조직 및 경조직 처치를 비롯해 합병증의 처치까지 다룰 예정이다. 김 원장은 기초 과정보다 심화된 내용을 강연하며, 오스템의 다양한 교보재를 활용한 실습 위주 강연으로 참가자들의 임상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정찬권 원장은(에이블치과) 2019년 3월부터 시작되는 보철심화 과정의 디렉터를 맡았다. 정 원장은 강의를 통해 보철 진단과 치료계획, 각종 구성품의 이해와 인상채득, CAD/CAM 및 심미 임플란트 보철 등 임플란트 보철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다룰 예정이다.

 올해 처음으로 시작한 오스템 Master Course에서는 디렉터 외에도 각 과정 별 4명의 패컬티가 강의마다 참여해 참가자들에게 임상 팁을 전수한다. 또 기본 과정과 수술심화 과정에는 참가자들이 직접 임플란트 시술을 진행할 수 있는 라이브 서저리가 두 차례 마련돼 있다.

 오스템 관계자는 “Master Course는 기본 과정에서 하악 구치부 1~2개 임플란트 식립을, 수술심화 과정은 상악동, GBR, 전치부 등 고난이도 케이스의 수술을 참가자가 직접 진행할 수 있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며 “국내외에서 실력이 입증된 디렉터 및 패컬티의 지도하에 실습 위주로 진행되는 강의를 통해 참가자들의 임상이 크게 업그레이드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Master Course는 선착순 25명으로 진행된다.

 문의 070-4394-9913



치학신문

  • * Copyright ⓒ 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