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대치과병원 ‘바이오급속교정클리닉’ 시범운영

언론사

입력 : 2018.08.07 11:02

경희대학교치과병원은 바이오급속교정클리닉을 개설하고 이달부터 시범운영에 들어갔다.

`바이오 급속 교정`은 경희대치과병원이 한국인의 특성을 고려해 1998년 개발한 치료법으로, 수술과 일반 교정 사이의 영역이다. 기계적 원리를 단순화해 치료 속도를 높이고 건강한 치아의 손상 없이 치료하는 것이 목적이다. 특히 전신마취 후 뼈를 잘라 수술하는 기존 방식 대신 부분마취를 통한 최소한의 시술을 통해 돌출입, 부정교합 환자의 부담을 줄여준다.

출처:덴탈투데이
출처:덴탈투데이

황의환 치과병원장은 "경희대치과병원의 바이오 급속 교정은 2010년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해 현재까지 3000여명의 환자가 치료받은 만큼 안전성과 효율성이 입증되었다"며 "바이오급속교정클리닉은 최소한의 시술을 통해 환자의 부담을 줄이고, 정밀하고 체계적인 진료를 통해 장기적인 보존 치료를 시행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바이오급속교정클리닉 교수팀(김성훈·김수정·안효원 교수)은 교정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에드워드 H. 앵글 리서치 상(The Edward H.Angle Research Prize)`을 지난해 수상하는 등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치료 효과를 인정받고 있다.

-실시간 치과전문지 덴탈투데이-


덴탈투데이 이슬기 기자 admin@dttoday.com

  • * Copyright ⓒ 덴탈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