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혁신적 백신기술의 글로벌 리더’

2018 비전선포식, ‘백신명가’ 도약 다짐…마케팅 워크숍도 개최

언론사

입력 : 2018.07.13 12:11

[의학신문·일간보사=김영주 기자]백신 전문기업 `SK바이오사이언스`가 첫 비전을 공개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대표 안재용)는 9일부터 1박 2일 간 판교 본사와 양평 블룸비스타호텔에서 열린 `2018 비전선포식 및 마케팅 워크숍`을 통해 회사의 첫 비전을 발표하고 하반기 목표를 공유했다.

이날 공개된 SK바이오사이언스의 비전은 `Global innovator of vaccine technology`(혁신적 백신기술의 글로벌 리더)였다. 비전에는 임직원의 혁신에 대한 열정과 의지를 모아 세계적 백신명가로 도약하자는 의미가 담겼다. 안재용 대표 및 임직원들은 이날 비전 선포식을 통해 국내 마켓 리더이자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힘차게 전진할 것을 다짐했다.

이어진 워크숍에선 9월부터 올 시즌 접종을 시작하는 국내 유일 세포배양 독감백신 `스카이셀플루`와 세계 두 번째 대상포진백신 `스카이조스터`, 시판을 앞둔 국내 두 번째 수두백신 `스카이바리셀라`의 시장경쟁력 강화방안과 하반기 목표를 공유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SK바이오사이언스의 세포배양 독감백신 스카이셀플루는 지난 3년 간 국내 누적 판매량 1,400만 도즈(1도즈는 1회 접종량)를 돌파하고 WHO PQ(사전적격심사) 인증을 통한 국제 입찰을 준비 중에 있다. 지난해 12월 세계 두번째로 시판된 대상포진백신 스카이조스터도 출시 첫해 시장점유율 50% 달성과 개발도상국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수두백신 스카이바리셀라는 국내 공급과 해외 입찰 시장 참여를 동시에 타진할 예정이다.

안재용 대표는 "혁신적 R&D 기술과 최첨단 생산시설 등 우리가 가진 핵심 역량을 바탕으로 글로벌 백신 명가로 거듭나자"며 " 이번 비전 선포식과 워크숍이 지혜와 역량을 모아 새롭게 도약 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의학신문 의학신문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 * Copyright ⓒ 의학신문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