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집배원 ‘뇌심혈관 정밀검진’ 실시

직원 건강증진 및 뇌심혈관질환 건강관리 강화…비용 지원

언론사

입력 : 2018.06.15 06:51

앞으로 우편 집배원 중 고혈압·당뇨·이상지지혈증 중복질환자와 건강검진 유소견자는 뇌·심혈관 특수 초음파 정밀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검사 비용을 지원받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에 따르면 직원 건강증진 및 뇌·심혈관질환 건강관리 강화를 위해 고위험군 직원에 대해 정밀검진을 실시한다.

앞서 우정사업본부는 지난 4월 직원 사망재해 예방을 위해 노·사·정 공동 실천 선포식을 갖고 자살예방 게이트키퍼 양성, 직원 스트레스 상담 프로그램 운영, 우정사업 산업안전보건 적합 모델 정책 연구용역 등을 추진해 종사원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강성주 과기정통부 우정사업본부장은 "뇌심혈관 질환은 조기진단과 예방이 필수적이므로 정밀검진 비용을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건강한 우체국 작업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황영주 기자 yyjjoo@mdtoday.co.kr

  • * Copyright ⓒ 메디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 * 본 기사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인기뉴스 의료계뉴스 최신뉴스
     
     
    의료행사전체보기+
    의료 건강 전문가를 위한 의료 건강 뉴스레터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