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부지방이 왜 허리통증까지 유발할까?

지방흡입이야기

365mc 병원/안재현 대표병원장

최근에는 직장인 남성들도 복부 지방흡입을 위해 수술대에 오르는 경우가 많다. 35~40살 정도에 자신에게 주는 '선물'이라고 생각하는 것이다. 이들은 미용 측면보다는 건강을 위해 결심하기도 하는데 먼 미래의 대사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라기보다 당장의 허리 통증을 개선하기 위해 지방흡입을 택하는 사람들도 늘었다. 

남성이 비만클리닉을 찾는 것은 더이상 놀랍거나, 특별한 일이 아니다. 최근 5년간 자신의 몸매를 개선하기 위해 병원을 찾는 남성 다이어터가 부쩍 늘어난 게 사실이다. 

다만, 남성과 여성이 지방흡입을 받는 동기는 분명 달라 보인다. 여성 다이어터는 보다 멋진 몸매로 거듭나기 위해 허벅지·팔뚝 등 부분비만을 교정하려는 수요가 높다. 반면 남성은 비만으로 인한 '불편함' 그 자체를 해소하기 위해 지방흡입수술을 고려한다. 

그도 그럴 것이 최근 남성들의 비만률이 부쩍 늘어난 게 사실이다.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1998년 국내 19세 이상 비만인구는 26%였지만 지난해 34.7%까지 뛰었다. 재미있는 점은 여성의 비만률은 떨어졌지만, 남성은 높아졌다는 점이다. 

남성은 여성에 비해 섭취열량, 지방섭취량 모두 늘었다. 열량의 경우 20년 전 2153kcal에서 지난해 2302kcal로 증가했다. 지방섭취량도 같은 기간 40.1g에서 49.5g까지 늘었다. 여성은 섭취 칼로리, 지방량 모두 감소했다. 조사 결과 30대 남성 2명 중 1명은 비만으로 집계됐다. 

남성은 여성에 비해 외모 스트레스에서 자유롭다. 자가용을 이용하는 빈도가 높고, 회식 등을 빙자해 야식·음주를 즐기는 경우도 많다. 이렇다보니 몸매도 자유로워지는 게 당연한 일이다. 

문제는 이같은 상황에서 외모 문제뿐 아니라 현대인의 고질병인 '통증 문제'가 뒤따른다는 점이다. 남성형 비만은 특히 복부에 살이 집중되는 양상을 띠는데, 이는 대사증후군뿐 아니라 허리·무릎 통증을 일으키는 주범이다.  

척추와 무릎 관절은 체중에 따른 하중을 견디고 충격을 흡수하는데, 당연히 체중이 늘어날수록 충격과 부담도 커진다. 대체로 체중이 1kg 증가하면 척추가 받는 부담은 다섯 배까지 늘어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지방세포 무게가 늘어나는 만큼 척추나 무릎을 압박하는 힘도 커진다. 허리와 무릎에 부담이 가는 이유다. 간혹 살이 찐 뒤로 가슴이나 허리 부위에 압박감을 느낀다는 사람도 있는데, 이같은 맥락에서 비롯되는 통증이다. 

특히 복부비만은 통증을 유발하는 위험인자다. 배가 많이 나오면 척추와 주변 근육이 앞으로 쏠리는데, 이때 허리가 휘면서 무리가 간다. 더욱이 비만은 척추를 견고하게 지지하는 근육까지 약화시키기까지 한다. 

언제부터인가 허리가 자주 아프다면 배를 내려다볼 필요가 있다. 위에서 아래로 복부를 내다봤을 때 발끝이 보이지 않는다면 위험신호다. 통증이 심하면 전문의로부터 원인을 진단받는 게 우선이며, 특별한 질환이 없을 경우 체중감량이 선행돼야 한다. 

다만 이미 비만으로 인해 허리나 무릎 통증이 심한 상황이라면 운동도 내 맘대로 하기 힘든 게 사실이다. 허리통증을 예방하는 데에는 고정식 실내자전거, 가벼운 평지 걷기, 수영 및 아쿠아로빅 등이 추천된다. 

특별한 허리·무릎 질환이 없지만 비만해져 운동이 부담이 된다면 지방세포를 직접 제거하는 지방흡입수술을 받는 것도 한가지 대안이 될 수 있다. 복부의 지방세포를 걷어냄으로써 둘레를 줄이고, 지방이 척추나 무릎에 주는 부담을 덜 수 있다. 수술 후 회복기간에는 식단조절을 통해 자신의 몸무게의 3~5%를 감량하고, 이후 식이요법과 유산소운동을 병행해 본격적인 체중관리를 더하는 게 유리하다. 

흔히 허리나 무릎이 아플 경우 '현대인의 고질병'이라며 애써 외면하는 경우가 적잖다. 특별한 질환이 아니라면 통증을 일으키는 원인을 제거해야 편안한 일상을 이어갈 수 있다. 적정체중을 유지하는 것만으로도 오래오래 튼튼한 허리와 무릎을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이전
    이전 칼럼이 없습니다.
  • 다음
    다음 칼럼이 없습니다.

지방흡입이야기

지방흡입과 전후 관리법

학력및 약력 

현 365mc병원 대표병원장
현 대한지방흡입학회 부회장
일반외과 전문의
대한외과학회 정회원
대한비만학회 평생회원
대한비만체형학회 정회원
대한 비만치료학회 정회원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경희대학교 부속병원 외과 전공의 과정 수료


방송 및 저술 활동

<방송>
2014 SBS 8시 뉴스 전문가 패널 출연
2013 렛미인 지방흡입 집도의


학술 및 연구 활동

2018 저소득층 고도비만을 위한 꾸밈 프로젝트 부위별 전담 집도의
2018 대한비만미용체형학회 학술대회 강연
2017 대한지방흡입학회 세미나 팔 지방흡입 재수술 라이브서저리 시연
2016 Asian Fat Congress(국제지방흡입학술대회) 지방흡입 라이브서저리 시연
2015 대한지방흡입학회 추계 학술대회 연구 발표
2014 국제 비만의학 학술대회 연구발표
2013 국제 비만의학 학술대회 연구발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