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흡입 수술 시 마취, 전문적 시스템이 필요하다

지방흡입 이야기

365mc 대구점/서재원 대표원장

"지방흡입 수술을 받다가 못 깨어나면 어쩌죠?"

직업이 직업인 만큼, 내원하는 환자뿐만 아니라 지인을 비롯한 주변에서도 지방흡입 수술에 대한 질문을 많이 해 온다. 지방흡입 비용이 어느 정도 드느냐에 대한 질문부터, 복부 지방흡입을 받아 통통했던 몸매가 날씬한 S라인으로 변신했다는 지방흡입 후기 스토리가 정말 신빙성이 있는냐는 질문까지. 쏟아지는 질문 속에서 이마에 주름을 잡으며 심각하게 묻는 주제는 단연, 지방흡입의 안전성에 대한 이야기일 것 같다.

지방흡입 수술은 여타 수술에 비해 비교적 안전한 수술이다. 그럼에도 아주 드물기는 하지만 수술을 받다가 사고가 나는 경우가 있다. 수술과 관련된 상당 부분의 사고가 마취와 얽혀 있는 것을 보면, 수술 안전성에 있어 마취가 갖는 비중은 크다고 볼 수 있다.

마취에 대해 간단히 설명하자면, 마취는 크게 전신마취, 수면마취, 국소마취로 구분할 수 있다. 전신마취는 간단히 설명하면 생명유지를 위한 최소한의 기능만을 남겨두고 깊게 잠재우는 것을 말한다. 반사신경까지 차단돼 무의식적인 반사행동까지도 하지 않는 상태다.

환자의 상태에 따라 적절한 약물을 투여해야 하기에 숙련된 마취 전문의가 아니면 전신마취 자체가 어렵다. 지방흡입 수술은 꼭 전신마취를 하지 않고 수술할 수 있는 투메슨트 용액을 주입해 진행한다. 이 용액은 미국 클레인 박사가 개발한 것으로 생리식염수, 리도케인, 에피네프린, 바이카보네이트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중 리도케인은 국소마취제로 전신마취를 하지 않고도 통증을 경감시켜 수술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돕는 약물이다.

국소마취만으로 수술을 진행할 수는 있지만 수술 과정을 의식이 있는 상태로 인내하기는 힘들다. 그래서 지방흡입 수술의 경우, 수면마취를 많이 사용한다.

수면마취는 적절한 약물을 투여해 의식을 최대한 저하시켜 통증이나 불안감을 느끼지 못하게 하는 마취법이라고 볼 수 있다. 대표적인 수면마취의 약물 중 하나가 '프로포폴'인데, 사용법이 어렵지는 않지만 적정량 이상이 투여되면 저혈압과 호흡저하가 발생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프로포폴로 인한 사고는 대부분 마취 전문의가 아닌 의사나 간호사들이 수면마취를 하다가 발생한다.

마취는 수술 시작부터 환자가 깨어날 때까지의 모든 과정에 영향을 미친다. 단순히 마취가 잘 되었다고 안심할 수 없다. 특히 마취는 또 다른 전문 영역이다. 숙련된 마취 전문의가 마취를 시작했을 때부터 마취에서 깨어날 때까지 환자의 상태를 모니터링하는 등 체계적인 전문화 시스템이 필요한 이유다. 수술 도중 호흡곤란을 일으키거나 혈압이 떨어지는 등 다양한 상황이 일어날 수 있기 때문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안전 시스템도 완비돼야 한다.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 이전
    이전 칼럼이 없습니다.
  • 다음
    다음 칼럼이 없습니다.

지방흡입 이야기

지방흡입과 전후 관리법에 대한 이야기

학력 및 약력
현 365mc병원 대표병원장
현 365mc대표원장협의회 상임이사
전 365mc지방흡입병원 원장
대한지방흡입학회 상임이사
대한마취통증의학회 정회원
대한비만학회 평생회원
대한비만체형학회 정회원
대한비만미용치료학회 정회원
대한미용성형학회 정회원
대한지방흡입학회 정회원

방송 및 저술 활동
<방송>
2015 렛미인 지방흡입 집도의
2014 MBN 8시 뉴스 <건강 24시 배 힘주고 안주 잘 골라야 편> 출연
<저서>
지방흡입 도서 <100번의 다이어트, 한번의 지방흡입> 집필
식이요법 도서 <신나게 먹고 10kg 빼기> 공동저자
다이어트 도서 <여우들의 S라인 시크릿 노하우> 공동저자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