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주름 관리, 하고 계신가요?

서동혜의 화장품 Z파일

아름다운나라피부과/서동혜 원장

새해가 되면 누구나 똑같이 생물학적 나이를 먹지만 얼굴 나이는 제 각각이다. 유전적인 요소도 작용하지만 얼굴 나이에는 그동안 어떤 방식으로 살아왔는가가 더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여성들의 경우 새해가 되면 나이가 한 살 더 먹는 것에 대해 신경쓰지 않을 수 없다. 동안(童顔)인 사람도 목 피부를 보면 나이를 속이기 힘들며, 타고난 피부 미인도 목주름 관리를 소홀히 하면 금세 나이를 들키게 되기 때문이다.

목은 눈가 피부만큼이나 예민한 부위다. 얼굴에 비해 피지선의 분포가 적어 탄력을 잃기 쉽고, 움직임은 많은데 피부를 잡아주는 근육은 적어 얼굴보다 노화가 빠르다. 얼굴과 똑같이 늘 자외선에 노출되는 부위지만, 목까지 자외선 차단을 신경 쓰는 사람은 많지 않기 때문에 목주름은 가히 ‘세월의 나이테’라 불릴 만 하다. 젊고 활동적일 때는 아무 걱정이 없겠지만 30대 후반에 가까워질수록 피부에 짙게 새겨진다.

목에 생기는 주름은 가로 주름과 세로 주름으로 나뉜다. 가로 주름은 근육의 운동 방향에 따라 생기고, 세로주름은 노화로 인해 목 피부가 늘어지면서 생기는 게 보통이다. 또한 목 앞쪽 V라인은 광노화에 매우 예민한 부분이기 때문에 목 뒷부분과 달리 불규칙한 색소침착이나 주름이 생길 확률이 크다.

목주름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 허리를 펴서 목까지 꼿꼿이 유지하는 자세가 도움이 된다. 잠을 잘 때는 주름이 생기지 않도록 낮은 베개를 선택하고 똑바로 누워 자는 것이 좋다. 목에 생기는 주름은 피부 속의 히아루론산의 감소가 주된 이유인데, 주름을 덜 지게 하거나 예방하기 위해서는 피부의 보습효과가 뛰어난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따라서 세안 후에도 목에도 보습제를 발라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하고, 머리를 상하 좌우로 움직여 경직된 근육을 풀어주는 것이 좋다. 외출할 때는 자외선을 차단할 수 있는 스카프를 두르거나 터틀넥을 입고, 그러지 못할 경우 자외선차단제를 바를 것을 권한다.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목주름이 해결되지 않으면 전문의와의 상담을 통해 전문 시술을 받는 것도 좋다. 치료 후에도 목 관리는 꾸준히 해야 한다. 호전된 상태를 계속 유지하려면, 평소에 충분한 수면을 취하고 수분을 많이 섭취하며, 영양상태를 건강하게 유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지나친 다이어트나 스트레스, 피로는 목 주름은 물론 피부 노화를 전체적으로 가속화하므로 주의해야 한다. 

/기고자 : 아름다운나라피부과성형외과 서동혜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서동혜의 화장품 Z파일

건강한 피부를 위한 올바른 화장품 사용 노하우 공개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피부과 전문의, 의학박사
국무총리 표창 수상
대한피부과학회 정회원
대한레이저학회 정회원
미국피부과학회 정회원
미국레이저학회 정회원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