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추협착증은 비수술 치료인 풍선확장술로

본브릿지와 함께하는 건강한 관절 이야기

본브릿지병원/전문의 정종원 원장

척추에 나타나는 대표적인 퇴행성 질환으로는 척추관 협착증을 꼽을 수 있다. 척추관 협착증은 50대 이상에서 많이 볼 수 있는 질환으로 척추관의 공간이 좁아지면서 척추가 휘게 되고, 척추신경 또한 눌리면서 몸에 이상을 초래하는 것이다. 최근에는 생활환경이나 식습관으로 인해 50대 이하의 젊은 연령층에서도 종종 볼 수 있다.

정확한건 병원을 내원하여 CT, MRI를 통해 확인할 수 있지만 일상생활에서 몇몇 증상으로 짐작해볼 수 있다. 먼저 평소 허리에 통증을 자주 느끼는 경우, 특히 통증 발생 시 허리를 숙였을 때 통증이 줄어듦을 느낄 때 척추협착증을 의심할 수 있다.

척추협착증을 자가진단할 때 주의할 점이 있는데 많은 사람들이 허리디스크와 혼동한다는 점이다. 척추협착증과 허리디스크는 허리에 통증이 나타난다는 점이 동일하지만 약간의 차이가 있다. 척추협착증은 허리를 앞으로 굽혔을 때 통증이 수그러들지만 허리디스크는 오히려 통증이 증가한다. 또한 허리디스크는 한쪽 다리에서만 이상이 생기는 경우가 많은데 척추협착증은 양쪽 다리에 이상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쪼그리고 앉았을 때 편하다면 척추협착증을, 불편하다면 허리디스크를 의심하기도 한다.

척추협착증 환자가 늘어나면서 치료방법 또한 발전을 했는데 최근에 주목할 만한 치료법으로 풍선확장술이 있다. 풍선확장술은 비수술 치료 방법 중 하나로 좁아진 척추관에 풍선을 넣어 부풀리면서 공간을 넓히는 치료법이다. 수술은 많은 분들이 부담을 느끼는 반면 풍선확장술은 비수술 치료로 긍정적인 효과를 볼 수 있다. 수술로 오는 합병증과 후유증도 없고 일상생활로 빠른 복귀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비수술 치료로도 완화되지 않는다면 당연히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야 한다. 수술 치료에는 현미경, 레이저를 이용한 확장술, 원인 부분을 절제하는 감압술 등이 있다.

/기고자 : 본브릿지병원 전문의 이희상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본브릿지와 함께하는 건강한 관절 이야기

우리의 관절은 우리가 아침에 눈을 뜨는 순간부터 밤에 눈을 감고 잠을 자는 그 시간까지도 종일 쉴새 없이 움직이고 있습니다. 당신의 소중한 내일을 이어주는 관절에 대한 이야기.

신진협 원장 : 어깨관절 전문의
정종원 원장 : 무릎관절 전문의
전우주 원장 : 손발관절 전문의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