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도 헷갈려 하는 코골이와 무호흡

잠이 인생을 바꾼다

서울스페셜수면의원/한진규 원장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은 엄연히 다른 질병
수면다원검사를 통한 양압기 치료만이 유일한 방법

수면 중 코부터 기도를 거쳐 폐까지 정상적인 호흡에 관여하는 신체 부위 중 일부가 막히거나 기능이 떨어져 잡음이 나는 것을 일명 코골이라 한다.

즉, 수면 중 비정상적 소리가 나는 현상을 가리키는 단어로서 코골이 자체는 병으로 보기 어렵고 그로 인해 시간당 심장이나 뇌에 5회 이상 영향을 주면서 산소 포화도가 떨어진 경우를 수면 무호흡증으로 진단하기 때문에 수면다원검사를 통하지 않으면 단순 코골이 인지 수면무호흡코골이 인지를 아무도 알 수가 없다.

따라서, 코골이는 소리 나는 현상을 말하는 것이고 수면무호흡은 수면다원검사를 통해 확진 된 질환으로 이해하면 된다.

코골이의 경우 원인이 무엇이든 간에 목젖 주위가 떨려서 소리가 발생되므로 소리를 없애는 개념으로 목젖 주위를 잘라 주거나 고주파 혹은 레이저를 통한 수술적 치료로 가능하다.

즉, 소리만 조절하는 것이다. 그러나 무호흡은 그 원인이 숨 쉬는 숨골 기능 저하부터 횡격막 기능 저하 심지어 노화까지 너무 복잡해서 어떠한 수술도 한 번에 완치는 어렵고 여러 수술을 동시에 시행해도 호전은 되지만 완치가 어렵기 때문에 미국을 비롯한 선진 국가에서는 양압기 치료만을 유일한 수면무호흡 치료기로 인정하고 있다. 어떠한 수술도 양압기 치료를 넘어선 효과가 인정되지 않고 있는 것이다.

양압기 치료 이외에는 아직까지 어떠한 수술도 수면무호흡증으로 인한 심혈관장애 합병증을 예방 했다는 결과 보고가 없다. 5년 이상 치료 후 심혈관 장애 합병증 발생률이 정상인과 동일하게 떨어지고 사용 후 4개월 이후부터 혈압까지 안정 되는 입증 된 치료도 현재 까지는 양압기 치료만이 유일하다.

코 고는 소리만을 없애는 것이 코골이 수술 일뿐 진짜 심장과 뇌에 문제를 일으키는 무호흡 치료는 수술이 사실상 없는 것이다.

그런데 현재 국내에서는 소리만 조절하는 코골이 수술은 보험 체제 안에 있고 사람의 생명과 관련된 양압기 치료에 대해서는 기준 조차 아직 없는 실정이다.

의사들도 코골이가 단순 코골이 인지 수면무호흡이 동반된 코골이 인지를 헷갈려 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진료현장에서 반드시 코골이와 수면무호흡증을 구분해야 하며 거기에 상응된 적절한 치료가 수반되어야 한다.

/기고자 : 서울스페셜수면의원 한진규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잠이 인생을 바꾼다

한진규원장의 올바른 '잠'

고려대학교 의과대학교 졸업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신경과 전공의 수료
국립나주정신병원 신경과 과장
국립보건원 뇌신경질환과 연구원
미국 클리브랜드 클리닉 수면 전임의
미국 수면전문의 자격취득-신경과 최초
싱가폴 수면학교 강사 역임
고려대학교 신경과 교수 역임
대한수면연구회 학술이사
한국수면학회 이사
현 서울수면센타 소장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