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안수술, 레이저가 좋을까? 렌즈삽입술이 좋을까?

눈이 즐거워지는 아이(EYE) 페스티벌

아이러브안과/박영순 원장

나이 들면 가까운 곳이 잘 안 보이게 되고 이 때문에 돋보기 안경을 찾게 된다. 눈이 좋았던 사람이건 안경을 썼던 사람이건 누구에게나 노안은 찾아온다. 최근에는 스마트폰이나 컴퓨터 사용량이 많아지면서 눈 노화현상이 일찍 시작되고 있다. 30대 후반이나 40대 초반에도 노안으로 불편을 겪는 사람들이 많다. 한창 바쁘게 일할 나이에 노안이 생기면 서류뿐만 아니라 계산서도 잘 안보이고, 핸드폰, 시계, 식당 메뉴판도 보기 힘들다. 그렇다고 일일이 돋보기를 들고 다니기도 반평생을 돋보기를 쓰면서 지내기도 너무나 번거롭다. 이렇듯 생활 곳곳에서 노안의 불편은 이루 말할 수 없다.

과거 노안이 오면 돋보기를 맞추는 것이 일반적이었는데, 요즘에는 의학이 발달하고 전반적인 생활수준이 높아지면서 수술을 통해 해결하고자 하는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노안수술은 크게 2가지로 나뉜다. 각막을 레이저로 깎아서 교정하는 ‘레이저 노안수술’과 노화된 수정체를 제거하고 그 안에 노안교정용 특수렌즈를 삽입하는 ‘특수렌즈 노안수술’이다.

최첨단 레이저로 각막을 절삭하는 LBV(Laser Blended Vision) 노안 라식은 4,50대 젊은 노안환자에게 매우 유용하다. 수술원리는 원거리를 잘 보도록, 비우성안은 근거리를 잘 보도록 교정하여 양쪽 눈은 각각 원거리와 근거리를 보게 하는 방법이다. 백내장 없는 젊은 환자 외에도 돋보기나 다초점 안경이 어지러운 사람, 백내장 수술 후 돋보기 쓰기를 꺼려하는 사람에게 적합한 수술이다. 하지만 노안이 백내장과 겹쳐서 나타나는 경우에는 특수렌즈 삽입술이 더 효과적이다. 백내장은 수정체에 혼탁이 생기는 질환이고 레이저 노안수술로는 각막을 깎아 노안을 교정하기 때문에 근본적인 해결이 불가능하다. 또한 노안은 나이에 따라 조절력이 점점 심해지기 때문에 레이저로 노안을 교정했다 하더라도 시간이 지나면서 퇴행될 수 있으므로 노안수술 전,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을 거쳐 결정해야 한다.

가장 활발하게 시행되고 있는 노안수술은 특수렌즈 노안수술이다. 특수렌즈 노안수술은 백내장 수술과 같은 방식이지만 백내장과 노안을 한꺼번에 해결해 주는 수술법이다. 백내장 수술은 시력이 나빠질 만큼 많이 진행되면 혼탁한 수정체를 제거하고 그 안에 인공수정체를 넣는 방식이다. 하지만 기존의 인공수정체는 사물의 초점거리가 정해져 있으므로 대부분 수술 후 책을 보는 근거리 작업 때는 돋보기 착용이 필요했다. 하지만 인공수정체 대신 노안교정용 특수렌즈를 넣으면 원거리, 근거리를 동시에 볼 수 있어 수술 후에도 더 이상 돋보기가 필요 없고, 혼탁해진 수정체의 역할까지 대신 할 수 있다. 결국 노안과 백내장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을 수 있고, 기존의 백내장 치료용 인공수정체를 뛰어넘는 시력 교정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특수렌즈 노안수술은 한쪽 눈만 수술해도 시력 개선 효과가 뛰어나다. 한쪽 눈만 할 경우, 양 안 중 비우성안의 노화된 수정체 대신 노안교정용 특수렌즈를 삽입한다.

이 렌즈는 인체에 가장 잘 맞는 아크리소프 재질을 사용함으로써 부작용이 거의 없다. 특히 환자의 시력을 정밀하게 측정해 환자에 맞는 특수렌즈 도수를 따로 제작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나면서 조절력과 초점이 맞지 않는 수정체와는 달리 반영구적인 효과가 있다. 특히 수술 시간이 짧고 통증이 없다는 장점과 더불어 수술 다음날부터 정상 활동을 할 수 있어서 세계 각국에서 활발하게 시술되고 있다.
특히 이 수술은 당뇨가 심해서 망막이 망가진 사람이나 시신경위축이 있는 사람은 노안수술을 해도 시력이 개선되지 않기 때문에 노안수술을 하기 전에 사전 정밀 검사나 전문의의 진단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기고자 : 아이러브안과 박영순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눈이 즐거워지는 아이(EYE) 페스티벌

건강한 눈으로 환한 세상을 전하는 박영순 원장의 눈 사랑 이야기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성균관대학교 삼성의료원 외래교수
서울의료원 안과 과장
국제노안연구소 소장
대한안과학회 정회원
대한백내장굴절수술학회 정회원
유럽굴절수술학회 정회원
열린의사회 단장 역임
현) 아이러브의원 대표원장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