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 사이로 음식물이 끼는 경우는?

윤창 원장의 건강한 치아로 맛있는 세상을!

미르치과/윤창 원장

살다보면 치아 사이로 음식물이 끼는 경우들이 생기게 됩니다. 그 이유는 이루 헤아릴 수 없이 많고 그 원인에 따라 치료방법도 다양합니다. 중요한 것은 음식물이 끼게 되면 매우 귀찮은 상황이 되고 이를 해결하지 않으면 치아와 잇몸에 좋지 않은 영향을 준다는 것입니다. 치아 사이에 음식물이 끼는 경우에는 어떤 치료를 해야 할 것인지 아니면 관리를 해야 할 것인지를 먼저 확인하는 것이 제일 먼저 이루어져야 하고 이는 가까운 치과에 가서 간단한 검진으로 바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치아 사이에 음식물이 끼는 이유로는 첫번째 치아 사이에 충치가 생겨 틈이 생기는 경우입니다. 이때는 적절한 방법으로 충치 치료를 하면 음식물은 더 이상 끼지 않게 됩니다.

두번째는 잇몸병이 생겨 잇몸이 내려가면서 치아 사이에 삼각형의 공간이 생겨 이 공간으로 음식물이 끼는 경우입니다. 이런 경우는 낀 음식물을 치간치솔이나 치실등의 구강 보조용품으로 제거하면서 잘 관리를 하면서 주기적으로 충치의 유무와 잇몸의 염증이 생겼는지만 정기적으로 검진을 하시면 됩니다. 이런 공간이 보기 싫고 음식물이 끼어 귀찮다고 메워버리면 오히려 잇몸의 염증을 더 악화시켜 걷잡을 수 없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습니다.

셋째로는 노화나 잇몸질환으로 인해 치아가 닳아지고 치아가 조금씩 움직이면서 치아 사이에 틈새가 생겨 음식물이 끼게 됩니다. 이런 경우는 잇몸관리를 잘 해주고 치아의 동요가 심한 경우라면 고정성 보철물로 흔들리는 치아들을 연결시켜 주는 치료 방법도 고려해야 합니다.

넷째로는 사랑니가 나오면서 그쪽으로 음식물이 끼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때는 빨리 사랑니를 뽑아주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다섯번째로는 보철물과 원래 내 치아 사이에 음식물이 끼는 경우입니다. 특히 임플란트를 한 경우에 이런 경우가 많은데 이때는 치과에서 검진을 한 후 보철물을 다시 제작하든지 아니면 약간 보수를 하면 음식물 끼는 것을 없앨 수 있습니다.

누구나 치아 사이에는 여러 가지 이유로 음식물이 끼게 됩니다. 치과에서 그 원인을 확인하여 적절한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또한 각 개인이 자신의 구강 건강에 관심을 가지고 지속적으로 관리가 필요한 부분입니다. 음식물이 끼는 것은 분명 귀찮은 일이지만 그로 인해 한 번 더 칫솔질을 하고, 구강 관리를 할 기회가 더 생긴다면 건강한 치아를 유지하는데는 오히려 더 좋은 일일 수도 있습니다.

광주 미르치과병원 윤창 원장

* 본 칼럼의 내용은 헬스조선의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윤창 원장의 건강한 치아로 맛있는 세상을!

치과의사로 진료하면서 치료를 해 준 환자로부터 “이가 아프지 않아 밥을 먹을 때마다 즐겁다. 맛있게 먹는 것이 이렇게 행복한 줄 몰랐다.”라는 말을 들었을 때가 가장 보람 있습니다. 이처럼 잘 먹고 잘 살기 위해서 가장 필요한 것이 튼튼한 치아입니다. 평균 연령이 높아지고 경제적인 풍요를 누리면서 큰 트렌드로 자리 잡은 삶의 질과 웰빙의 중심에는 건강한 잇몸과 치아가 있습니다. 어떻게 관리하고 치료해야 맛있는 세상을 누릴 수 있는지 치과의사들만의 비밀 이야기를 지금 공개합니다.

- 전남대학교 치과대학 졸업
- 전남대학교 치과대학병원 보존과 수료
- 전남대학교 치의학 박사
- 대한치과 보존학회 평생회원
- 대한치과 근관치료학회 평생회원
- 대한치과 보존학회 인정의
- 전남대학교 치과대학 임상 외래교수 대표
- 빛고을 임상치의학 연구소 근관치료연수회 Director
- 한국 리더쉽 센터 Facilitator
- 광주미르치과병원 대표원장

맨 위로